메뉴 건너뛰기

행복바이러스
2013.02.04 11:38

가정예배에 대하여... “천국의 문”

조회 수 4032 추천 수 145 댓글 0


뒤에서 든든한 힘이 되어 밝은 표정을 짓게 해 주는 것이 이것이라면,
안타깝게도 뒤로 숨겨 놓고 아무에게도 보이고 싶지 않은 어두움 또한 이 것 안에 있습니다.
바로 가족이지요.

가족을 떠나 홀로 사는 것도 누군가에게는 상상할 수 없는 일이지만,
가족을 떠나 홀가분하게 살고 싶은 이도 있는 것이 현실이지요.
한마디로 가정은 천국이 될 수도 지옥이 될 수도 있는 곳입니다.

비록 나이는 어리지만 아이들에게도 자기 생각과 느낌과 판단,
혹은 나름대로의 고민이 다 있음을 봅니다.
가정을 행복하다 고백하는 아이들도 있는 반면, 불행하다고 말할 수밖에 없는 아이들도 있습니다.

밖에 나가 일해야 하는 부모나 공부하는 아이들이나, 가정에서 힘을 받아야 잘 할 수 있는 일들인데,
오히려 가정 안에서 소모를 하게 된다면, 작은 부딪힘에도 힘겨워 하느라
창조적인 생각과 일을 한다는 건 보통 어려운 일이 아닐 것입니다.
새 힘을 받지는 못하더라도, 힘을 뺏고 상처 받는 일은 없어야 합니다.
그래서 우리에겐 가족 구성원의 도움이 절실하게 필요로 합니다.

날마다 저절로 힘이 생기는 건 아니지요. 공급처가 있어야 합니다.
예수님은 날마다 우리 안에서 생수의 강이 흐르게 하시지요.
부모라 늘 옳은 길로 이끌 수 있다는 자신도 사실은 없습니다.
다만, 예수님의 말씀이라면 진리이기에 생명의 길이라는 확신이 있습니다.

가족에게 받은 상처,
어디에서도 누구에게서도 보상 받기가 힘이 듭니다.
그렇다 해도 소망은 있어요. 예수님이 계시다면 말이지요.
치료의 하나님이신 그가 싸매시고 새 살이 돋게 하실 겁니다.
예수님의 이름을 부르세요.
부활의 하나님, 전능하신 하나님이신 그가 메마른 가지에 새 순이 돋게 하실 겁니다.

믿음의 시작은 바로 가정입니다.
가정예배는 천국으로 인도하는 작은 문입니다.
우리 교회의 모든 성도들이 가정예배를 통하여 천국의 문으로 들어가시길 소망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4 섬김에 대하여... file 웹성전지기 2013.04.06 4445
73 사랑과 허물에 대하여 file 웹성전지기 2013.03.16 4939
72 도전과 비전 file 웹성전지기 2013.02.23 7109
71 자존심과 자존감 file 웹성전지기 2013.02.19 4311
70 소망에 대하여...버킷리스트 file 웹성전지기 2013.02.04 3893
69 행복바이러스 뉴스레터 지난호보기 웹성전지기 2013.02.04 3838
» 가정예배에 대하여... “천국의 문” file 웹성전지기 2013.02.04 4032
67 가정예배를 통한 영성회복 file 웹성전지기 2013.02.04 3978
66 인사합시다 file 하철언 2012.01.15 3484
65 열정을 불사르는, 황휘명 안수집사 file 웹성전지기 2012.01.09 4161
64 새해 결심 file 하철언 2012.01.08 3296
63 성가대의 새싹들 1 file 웹성전지기 2011.01.31 5421
62 이진우 안수집사님 file 웹성전지기 2011.01.24 5144
61 임덕정 집사님 file 웹성전지기 2011.01.16 6255
60 선한미소의 안드레 1 file 웹성전지기 2011.01.09 5182
59 이상구 목사님 file enzo lee 2008.11.23 5755
58 한문규 집사님 file enzo lee 2008.11.23 6342
57 노현종 집사님 file enzo lee 2008.11.23 5525
56 진유영 권사님 file enzo lee 2008.11.23 5776
55 재석이.. file enzo lee 2008.11.23 5253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Next
/ 4